폐원단과 공동체가 되살아나는 공간, ‘000간’(공공공간)

출처: 000간 홈페이지
  • 청년 디자이너들이 창신동 소규모 봉제공장 밀집지역에서 배출되는 연간 8천톤 규모 폐원단의 활용방안 및 배출감축을 고민하다 폐원단 활용 제품 및 원단 낭비없는 디자인 제품 개발
  • 폐원단 배출 및 처리비용 감축, 봉제공장 골목 내 공동체 회복

관련기사

봉제공장과 결합한 ‘메이드인 창신동’ 문화공작소

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URL 복사하기